보도자료 “7월 세계 60여 개국 6천여명 제주서 태권도로 하나된다“

  • 게재일2018.07.12
  • 조회수862

(제주=국제뉴스) 고병수 기자 = 7월 제주에서 전 세계 60여개국 6천여명이 태권도로 하나된다.

12일 제주도에 따르면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제주 코리아오픈 국제태권도대회’(이하 ‘코리아오픈’)가,  28일부터 31일까지 ‘2018 제주 세계태권도한마당’이 제주시 한라체육관에서 각각 개최된다고 밝혔다.

‘제주 코리아오픈’은 현재 참가 접수를 진행 중으로 세계 60여개국 2500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세계태권도 한마당’은 세계 62개국 3444명이 참가한다.

주요참가국을 보면 코리아오픈에는 대만 138명, 카자흐스탄 97명, 태국 59명, 일본 55명, 미국 40명, 중국 39명 등이 참여한다.

세계태권도한마당은 중국 308명, 대만 96명, 멕시코 97명, 말레이시아 91명, 이란 74명, 인도 64명, 미국 56명 등이 참여한다.

제주도는 7월 한 달 동안 두 개의 국제태권도대회를 연달아 개최해 스포츠의 메카 제주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국기 종목 태권도의 문화콘텐츠화에 앞장설 계획이다.

김홍두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도민들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개최되도록 홍보 및 교통, 환경정비 등 행정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양 대회가 태권도인들의 축제를 넘어 함께 즐기는 세계인의 축제로 승화될 수 있도록 해 나가겠다”고 했다.